제목 보훈처, 포상 받은 모든 독립유공자 <차세대 보훈시스템> 통합 관리 실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8-08-16 16:04 조회수 411

보훈처, 포상 받은 모든 독립유공자 <차세대 보훈시스템> 통합 관리 실시


.내년 3·1운동 및 임정 100주년 앞두고 효율적인 독립유공자 포상자 관리    위해 <차세대 통합보훈시스템> 등록 관리 실시

.그동안 포상된 독립유공자 중 보상 받을 유족이 있는 경우는 별도 시스템을    통해 관리해왔으나 정부 주도 발굴 포상이 많아지면서 통합 관리 실시

.통합관리는 국가유공자를 국가가 직권 등록 가능하게 법개정 (’16.5.29) 때문,   통합관리에 따라 후손 발굴시 신속한 등록, 지원이 가능하게 됨


□ 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는 내년 3·1운동 및 임정 100주년을 앞두고 독립유공 포상자 14,879명(’18.8.14)을 더욱 효율적으로 기록.관리하기 위하여 <차세대 통합보훈시스템>에 등록·관리 한다고 밝혔다.


□ 그동안 포상 받은 독립유공자는 포상관리시스템을 통해 공훈 등기록.관리하고 그 중 보상받을 유족이 있는 경우에는 국가가 보상과 지원을 하기 위하여 별도 시스템을 통해 이원 관리해왔다.


□ 하지만, 본인 및 유족에 따른 독립유공자 포상보다 정부 주도의 발굴 포상이 많아지면서 후손 발굴시 신속한 등록·지원이 가능하게 하기 위한 <통합관리>의 필요성이 제기 되었다.


□ 이러한 <통합관리>가 가능했던 것은 국가가 직권으로 국가유공자     등록을 할 수 있도록 법령을 개정(’16.5.29.)이 이뤄졌기 때문이다.


□ <통합관리>의 장점은 유족이 없는 독립유공자를 통합보훈시스템에  직권으로 등록함으로써 향후 국가가 이분들의 후손을 찾는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이렇게 찾은 후손을 즉시 등록하여 신속하게 지원이 가능한데 있다.


□ 내년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앞두고 국가보훈처는 모든 독립유공자를 <차세대 통합보훈시스템>에 일괄 등록하여 데이터 등의 기록.관리, 후손찾기 명예선양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 피우진 국가보훈처장은 “가족의 안위를 살필 겨를도 없이 나라를 위해 목숨을 걸고 독립운동을 하다 스러져 간 분들의 넋을 조금이라도 위로하고자 한다.”라며 “앞으로 보훈처에서는 독립유공자 예우 및 선양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한 치의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목록
전체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