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국가유공자·유가족 위한 <심리재활서비스> 시행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8-07-09 15:49 조회수 42

국가유공자·유가족 위한 <심리재활서비스> 시행


  .심리재활집중센터(서울 여의도) 설치 운영하고 전국 6개 보훈관서(서울,부산
    대구,대전,광주,인천)에 심리상담사 배치하여 서비스 시행

  .기존 금전적 보상·복지 보훈정책에서 국가유공자·유가족의 심리적 아픔까지
    보살피고 예우하는 보훈정책의 체계를 전환하는 계기 마련


□ 국가보훈처는 7월 9일(월)부터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 지원을 위한  <심리재활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 국가보훈처는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은 우울증, 대인기피, 사회 후유 장애(트라우마) 등 다양한 심리적 아픔을 가지고 있으며, 이로 인해 사회부적응, 고독사라는 또 다른 고통을 겪고 있어 이를 치유하기 위해 <심리재활서비스>를 시행하게 되었다고 그 배경을 설명했다. 


 . 이러한 <심리재활서비스> 시행은 기존 금전적 보상 정책을 넘어 국가유공자의 심리적 아픔까지 보살피고 예우하는 보훈정책의 체계를 전환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그 의미를 부여했다.


□ 서울 여의도에 ‘심리재활집중센터’를 설치·운영하고, 전국 6개 보훈관서(서울청·부산청·대전청·대구청·광주청 및 인천지청)에 심리상담사를 배치하여 <심리재활서비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은 국가유공자 최초 등록 시 전국 6개 보훈관서를 통해 기본상담 및 심리검사 받을 수 있고, 필요시 기본프로그램을 지원받을 수 있다.


 . 직접 방문·유선 등을 통해 서비스를 신청할 경우 언제든지 심리상담을 예약할 수 있으며, 신체적 제약으로 거동이 불편한 중상이 국가유공자에게는 찾아가는 서비스도 제공한다고 밝혔다. 


 . 서울 여의도의 ‘심리재활집중센터’는 보훈관서 기본프로그램으로 치유가 어려운 대상자에게 전문적이고 심화된 프로그램을 지원하며, 보훈가족들을 위한 특성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 특히 심리전문가가 상시 근무하여 음악·미술·명상 등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필요시 외부전문가를 초빙하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 국가보훈처는 <심리재활서비스>는 2018년 하반기 시범운영을 거쳐 지속적인 보완을 통해 국가를 위해 희생·공헌한 분들의 아픔을 치유하고, 나아가 건강한 일상생활이 가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목록
전체댓글